전체 글 446

“기다림의 현재: 종말의 현재성”

2022.11.27. 가해. 대림1주일 이사 2:1-5 / 시편 122 / 로마 13:11-14 / 마태 24:36-44 “기다림의 현재: 종말의 현재성” 채야고보 신부 / 대한성공회 제주우정교회, Artist 오늘부터 시작되는 새로운 교회력은 ‘가해’입니다. 우리는 ‘가해’에는 주일마다 마태오복음을, ‘나해’에는 마르코복음을, ‘다해’에는 루가복음을 각각 읽습니다. 요한복음은 특별 절기마다 사이사이 나눠서 읽도록 구성되어 있습니다. 그러므로 우리는 주일 예배에만 충실히 참석하면 3년에 한 번씩은 복음서를 모두 읽게 됩니다. 그래서 각 교회력에 읽는 복음서를 잘 묵상하면 ‘공간복음’과 ‘요한복음’의 특징과 차이점 그리고 공통점 등을 잘 알 수 있게 됩니다. 그리고 각 복음사가들의 신학과 그들이 어떻게 주..

글모음/설교문 2022.11.27

“희망의 계보”

2022.11.13. 연중33주일 이사 65:17-25 / 이사 12 / 2데살 3:6-13 / 루가 21:5-19 “희망의 계보” 채야고보 신부 / 대한성공회 제주우정교회, Artist “고통은 인내를 낳고, 인내는 시련을 이겨내는 끈기를 낳고 그러한 끈기는 희망을 낳는다는 것을 우리는 알고 있습니다. 이 희망은 우리를 실망시키지 않습니다.” 로마 5:4-5a 우리의 전례력은 대림절의 그리스도의 오심에 대한 기다림으로 시작해서 사순절의 그리스도의 고난을, 그리고 십자가와 그리스도의 부활을 거쳐, ‘모든 성인의 날’ 신자들의 부활을, 그리고 종말에 대한 희망을 지나, ‘파루시아’하실 ‘왕이신 그리스도’ 축일을 마지막으로 대단원의 막을 내립니다. 이는 예수 그리스도의 삶을 함축적으로 보여주며 이를 통해 우..

글모음/설교문 2022.11.13

“이 세대 또는 저 세대”

2022.11.6. 연중32주일 하깨 1:15하-2:9 / 시편 145:1-5, 17-21 / 2데살 2:1-5, 13-17 / 루가 20:27-38 “이 세대 또는 저 세대” 채야고보 신부 / 대한성공회 제주우정교회 죽음과 부활은 과학의 영역이 아닙니다. 과학은 실증적이고 실험적이라 언제나 명확한 증거를 그 토대로 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과학은 ‘현세’ 이외에는 무관심합니다. 증명할 수 없는 것은 과학에서는 무의미하기 때문입니다. 아인슈타인의 물리학이 나오기까지 이 세상은 마치 뉴튼이 말한 ‘만유인력의 법칙’대로 움직이는 줄 우리 인류는 생각했었습니다. 뉴튼의 시대에는 빛이 중력에 의해 굴절될 수 있다는 사실을 알지 못했습니다. 빛이 중력에 의해 굴절될 수 있다는 사실은 분명 뉴튼의 시대에도 사실이었지..

글모음/설교문 2022.11.06

성인 신앙

2022.10.30. 모든 성인의 날 / 연중31주일 다니 7:1-3, 15-18 / 시편 149 / 에페 1:11-23 / 루가 6:20-31 “성인 신앙” 채야고보 신부 / 대한성공회 제주우정교회, Artist 삶과 죽음. 삶의 고통만큼이나 인류는 끊임없이 죽음에 대한 공포와 씨름해왔습니다. 어제까지만 해도 함께 지내던 가족이 싸늘한 육신만 남기고 의식이 사라질 때, 사람들은 공포와 슬픔에 전율했습니다. 죽음 이후의 세계에 대해 모르기에, 죽음의 정체를 모르기에 더욱 인간은 죽음을 두려워하여 극복하고 정복하려 했습니다. 인간의 삶이 유한하다는 것. 죽음 이후에는 산 자와 죽은 자의 소통 불가능하다는 것을 깨달았습니다. 많은 학자들은 이러한 한계의 깨달음 속에서 종교가 싹트기 시작했다고 말합니다. 종교..

글모음/설교문 2022.10.30

겸손한 기도

2022.10.23. 연중30주일 요엘 2:23-3:5 / 시편 65 / 2디모 4:6-8, 16-18 / 루가 18:9-14 “겸손한 기도” 채야고보 신부 / 대한성공회 제주우정교회, Artist 지난주에 우리는 ‘끈질긴 기도’에 대해 생각해봤습니다. 오늘은 이어서 ‘겸손한 기도’에 대해 루가복음은 말하고 있습니다. 루가는 ‘기도’에 관해서는 다른 복음사가보다 매우 구체적인 경험과 개념을 가지고 있었던 것으로 여겨집니다. 그는 예수님의 말씀 중 ‘끈질긴 기도’와 ‘겸손한 기도’를 연속해서 편집함으로 참다운 기도에 대해 정리를 했습니다. 물론 오늘 본문도 루가복음에만 나오는 루가의 특수자료입니다. 루가가 이 두 전승을 이어서 배치를 한 것은‘끈질긴 기도’가 빠질 수 있는 위험과 유혹을 ‘겸손한 기도’로 ..

글모음/설교문 2022.10.30

복음 전도

2022.10.18. 연중 29주 화요일 / 성 루가 축일 (성직자 연피정 여는 예배 설교) 이사 35:3-6 / 시편 147:1-7 / 2디모 4:5-17 / 루가 10:1-9 “복음 전도” 채야고보 신부 / 대한성공회 제주우정교회, Artist 오늘 본문은 루가복음에만 나오는 ‘루가의 특수 자료’입니다. 공동 복음서가 공통적으로 기록한 ‘열두 제자의 파견’ 이야기를 루가는 루가복음 9장에 배치하고, 오늘 10장에서는 ‘일흔두 제자의 파견’ 이야기를 덧붙입니다. 성 베다는 각각의 파견 이야기를 ‘열두 제자의 파견’은 주교직의 사명을 명시한 것이고, ‘일흔두 제자의 파견’은 우리와 같은 ‘평사제’의 사명에 대해 말한 것이라고 했습니다. ‘주교직의 사명’이든 ‘평사제의 사명’이든 이 두 이야기에는 세 가지..

글모음/설교문 2022.10.30

끈질긴 기도

2022.10.16. 연중 29주일 예레 31:27-34 / 시편 119:97-104 / 2디모 3:14-4:5 / 루가 18:1-8 “끈질긴 기도” 채야고보 신부 / 대한성공회 제주우정교회, Artist 오늘 본문은 두 가지 관점에 따라 제목이 달라질 수 있는 본문입니다. 끈질기게 졸라대는 과부에게 초점을 맞추면 “끈질긴 과부의 비유”가 되고, 하느님도 사람도 두려워 않는 재판관에게 초점을 맞추면 “불의한 재판관의 비유”가 됩니다. 원래 이 이야기는 2절에서 6절까지가 원래 전승 자료입니다. ‘끈질긴 기도’에 대해 언급한 1절과 ‘사람의 아들의 재림’에 대해 언급한 8절은 아마도 루가가 덧붙인 것으로 보입니다. ‘끈질긴 기도’에 대한 말씀은 루가복음 11장에도 기록되어 있습니다. 루가는 ‘하느님 나라의..

글모음/설교문 2022.10.30

“바다에 심긴 나무: 믿음의 역설”

2022.10.2. 연중 27주일 애가 1:1-6 / 시편 137 / 2디모 1:1-14 / 루가 17:5-10 “바다에 심긴 나무: 믿음의 역설” 채야고보 신부 / 대한성공회 제주우정교회, Artist 오늘 읽은 본문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앞에 어떤 말씀을 주님께서 언급하셨는지를 먼저 살펴야 합니다. 오늘 읽지 않은 17장 1-3절 말씀은 ‘남을 죄짓게 만들지 말라’는 메시지이고, 그다음은 3-4절에 ‘용서’에 관한 말씀입니다. 남을 시험 들게 말고, 만약 타인이 용서를 구하면 무조건 용서하라는 메시지입니다. 바리사이파 사람들은 남이 용서를 구하면 세 번까지는 용서해주라 했습니다. 그러나 주님께서는 완전수를 사용하여 하루 일곱 번이라도 용서해주라고 하십니다. 마태오는 이를 “일곱 번씩 일흔 번이라도 용서..

글모음/설교문 2022.10.02

“재물과 확증편향”

2022.9.25. 연중 26주일 예레 32:1-3상, 6-15 / 시편 91:1-6, 14-16 / 1디모 6:6-19 / 루가 16:19-31 “재물과 확증편향” 채야고보 신부 / 대한성공회 제주우정교회, Artist 우리는 지난주에 이어 오늘도 루가복음 16장을 전례독서로 묵상합니다. 특히 오늘 이야기를 이해하기 위해서는 루가복음 16장 전체의 주제에 집중해야 합니다. 그래서 오늘 본문을 이해하는 데 중심이 되는 말씀을 먼저 읽어 드리겠습니다. 지난주에 읽었던 본문 중 하나입니다. "한 종이 두 주인을 섬길 수는 없다. 한 편을 미워하고 다른 편을 사랑하거나 또는 한 편을 존중하고 다른 편을 업신여기게 마련이다. 하느님과 재물을 함께 섬길 수는 없다.” 돈을 좋아하는 바리사이파 사람들이 이 모든 말..

글모음/설교문 2022.09.25

“민첩한 결단과 회개”

2022.9.18. 연중 25주일 예레 8:18-23 / 시편 79:1-9 / 1디모 2:1-7 / 루가 16:1-13 “민첩한 결단과 회개” 채야고보 신부 / 대한성공회 제주우정교회, Artist 오늘 말씀 중 첫째 이야기와 두 번째 것은 루가의 특수자료입니다. 전부 하나의 출처가 아닌 유사한 주제 때문에 하나로 묶여 편집된 것입니다. 첫째 이야기는 ‘약은 청지기 이야기’, 두 번째 것은 ‘재물의 올바른 이용’, 세 번째는 마태오복음에도 병행구가 나오는 “하느님이냐 재물이냐”(마태오 6:24)라는 선택의 메시지입니다. 아마도 세 번째 메시지는 예수어록을 그 출처로 하고 있습니다. 첫 번째 이야기는 이야기 형식이 갖춰있고, 나머지 두 개는 ‘단절어’들을 묶어 놓은 집성문 형식입니다. 이 셋을 하나로 묶는..

글모음/설교문 2022.09.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