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글 457

그림아~노올자_표현으로 본 공동육아와 미술

"그림아~ 노올자!" 표현으로 본 공동육아와 미술 채창완 “표현되어진다면, 그것은 이미 초월되어진 것이다.” - 폴 틸리히 ▲ 김한슬(7세) 나비와 꽃 ‘공동육아’라는 말은 이미 교육계에서는 보통명사가 되어가지만 아직 일반에게는 생소한 것 같다. 90년 대 말 기존 육아교육에 대한 대안으로 시작된 공동육아는, 간단히 설명하면, 부모와 교사 그리고 사회가 교육의 주체가 되어 함께 육아교육에 공통적 책임을 지는 것이다. 사실 기존의 사설 육아교육 기관들은 교육을 중시한다 해도, 운영상 ‘영리성’을 생각하지 않을 수 없는 한계를 가지기 때문에 아이들을 위한 올바른 교육환경과 프로그램 개발에 늘 제약을 받아왔다. 물론 부모들의 교육과 운영에 대한 참여 또한 제한되었다. 공동육아는 이러한 한계들을 극복하기 위해 ..